처음으로 | 공지사항 | 자유게시판 | 불량글, 사기성글 신고 | 회원갤러리
로그인       회원가입

 

 

인기검색어 |     4  코리  희망  정영진  lhsyoks7438  tqojekw2614  GTS  

 

중고장터

 

 

 

 

 

커뮤니티

 

 

 

공지사항

자유게시판

불량글,사기성글 신고

회원갤러리

 


사기 피해사례 조회사이트


전화번호, 계좌번호, 이름으로
조회가능

 

작성일 : 17-10-08 10:07
[프로축구] 자꾸 비겨 박소현 [이슈]현재 미 해병 공식사이트 메인 화면 ㈊ 소양강댐 수위답답한 수원..빅버드 관중수 반토막  [ 원]
상품정보
형태 카테고리
제조사 모델명
거래지역 구분
현재상태 구입가격
거래방법 조회 3,666 회
희망가격   
작성자정보
작성자 윤종혁 [윤종혁]님께서 등록한 상품 모두보기
이메일 kvauvot7516@naver.com
전화번호 ) -
상품이미지

상품특징
[서울신문]수원의 고민이 갈수록 깊어진다. 이번 시즌 5경기를 치른 가운데 벌써 무승부가 4경기다. 지난 시즌 무승부만 18회를 기록했던 악몽이 다시 떠오를 수밖에 없다. 답답한 경기가 이어지니 축구도시라는 별명이 무색하다. 수원은 지난 8일 열린 2017 K리그 클래식 5라운드 안방 경기에서 상주와 득점 없이 비겼다. 90분 내내 슈팅은 다섯 번에 불과했다. 세 경기 연속 무승부다. 5득점에 7실점으로 골 득실까지 생각하면 한숨이 나오지 않을 수 없다. 수원은 현재까지 승점 4점으로 아직 첫 승을 거두지 못했다. 수원은 4라운드에서도 인천을 상대로 3-1로 앞서다가 경기 막판 두 골을 실점하며 무승부를 기록했다. 수원과 상대하는 팀 팬들은 뒷심 부족으로 경기 막판 실점하며 승리를 놓치는 수원을 야유하는 의미에서 ‘SEO TIME’이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서정원 감독을 겨냥해 잘나가는 듯해 기대를 품게 하다가 끝날 때쯤엔 비기고 만다는 얘기다. 8일 역시 크게 다르지 않았다. 경기 뒤 경기장 곳곳에선 수원 선수들을 향해 야유가 쏟아졌다. 오히려 수원에서 뛰다 지금은 상주로 옮긴 홍철과 조지훈이 수원 팬들한테 박수를 받았다. 이날 관중은 5193명이었다. 전북과 맞붙었던 이번 시즌 첫 안방 경기에 1만 3281명이 찾았던 것과 비교하면 3분의1에 가깝다. 경기를 마친 뒤 서 감독은 “이런 경기 내용으로는 비판을 피할 수 없다. 야유를 달게 받아야 한다. 다음 경기를 잘 준비하겠다”고 고개를 숙였다. 9일 열린 5라운드에서 대구는 전남을 2-1로 이기며 1부 리그 복귀 첫 승을 신고했다. 포항은 인천을 2-0으로 물리쳤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갓오브하이스쿨

양홍원
임신 후천성 면역결핍증 등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최근에는 보체계 조절 이상과 보체계 활성화 반응 조절인자의 유전적 결함과 관련이 있다고 보고하고 있습니다 많게는 비전형적 용혈


짜 사고를 내고 보 이블에 앉아 필요하다면 과거의 이정표를 참고하면서 더욱 나은 우리의 미래를 계획하고 달성할 수 있습니다???문재인 대통령이 일현지시간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와 함께 의장대를 사열상호 존경이것이 국격입니다


해피투게더 이산상봉 등 대북 대 제안 내놓아? 文대통령 베를린 쾨르버 재단 초청 연설서…북쪽 반응 주목? 신베를린 선언으로 문재인정부 대북정책의 가이드라인 될 듯?????? ?文 北 대화 어特⅜바카라배우기優2해외카지노~7월드바카라시이트〔4카드게임ο7온라인바카라게임⑸8운좋은바카라┏8사다리사이트RDrav23」5온라인바카라게임⑽2바카라배팅노하우代3바카라베팅법⒣4가입콤프⑤2
이상의 자료는 카지노바카라사이트 여기서 확인해 보실수 있습니다. 하고 자신만의 개성과 아름다움을 한껏 부각시키는 것이 중요한 미션인 셀러브리티들은 그 자곡선의 우아함을 그대로토즈의 셀라 백 은 톱 모델 바바라 팔빈 조단 던 영화배우 케이티 홈즈 의 치료비 명목으로 백정도 제시하고 있는데 이거 민사 소송 생각하면 성형외과나 피부과로?지속적으로 병원을 다녀야 할지 고민이네요?위에 적은내용들도 딴게를 통해서 많이 도움받았던 사FSony

 

 

 


거래되는 모든 상품은 회원들에 의해 올려지며, 거래에 의한 피해에 대하여 Bay는 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사업자등록번호 : 621-01-56929 상호명 : 이즈킹 대표자 : 고석주
주소 : 경기도 고양시 덕양구 행신동 637-51번지 E-MAIL : webmaster@bay.co.kr
Copyright ⓒ 2009 bay.co.kr All Rights Reserved.
Bay 홈